메뉴

한국무역협회, 중국, 2021년 수면 경제 시장규모 4,173.2억위안을 달성할 전망

URL복사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도경 기자 | 쯔옌즈쉰(智研咨询)에서 발표한 데이터의 따르면 중국 2020년 수면 경제의 시장규모는 3,778.6억위안으로 2019년 보다 179.9억위안 증가했으며 전년 동기대비 5% 증가함. 2021년 수면 경제의 시장규모는 4,173.2억위안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인 수면문제의 주로 원인은 생활 및 업무스트레스로 각각 57.05%, 55.92%를 차지했으며, 기분영향은 47.33%를 차지했다.


지역별로는 2선도시(二线城市)가 30.2%를 차지하여,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선전(北上广深) 지역은 23.5%를 차지했으며, 신일선(新一线) 도시는 17.7%를 차지했다.


연령별로는 31~40세가 43.4%로 1위를 차지했으며, 22~30세, 41~50세, 22세 이하, 51세 이상의 비율은 각각 30.9%, 12.9%, 8%, 4.8%를 차지했다.


2020년 발표한 <2020년 수면 경제 브랜드 TOP20> 명단중 MLILY(梦百合)의 스마트 매트리스, 화웨이의 스마트 웨어러블기기, 쉐바오(穗宝)의 스마트 매트리스는 상위3위를 차지했다.



[ 출처: 산업정보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