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스포츠/연예

전체기사 보기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위태로운 균열’ 이지아, 귀 크랙 포스터 공개! 김순옥 사단이 보여줄 복수극의 신세계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도경 기자 |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이지아의 완벽한 삶에 위태로운 균열이 생긴다. 오는 3월 11일(토)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크리에이터 김순옥, 연출 최영훈, 극본 현지민,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오늘(1일), 의미심장한 ‘귀 크랙’ 포스터를 공개하며 궁금증을 유발했다. ‘판도라 : 조작된 낙원’은 누구나 부러워하는 인생을 사는 여성이 잃어버렸던 과거의 기억을 회복하면서 자신의 운명을 멋대로 조작한 세력을 응징하기 위해 펼치는 복수극이다. ‘원더우먼’ ‘굿캐스팅’ 등에서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 최영훈 감독과 시청률 보증수표 김순옥 사단의 현지민 작가가 뭉쳤다. 여기에 ‘펜트하우스’ ‘황후의 품격’ ‘아내의 유혹’ 등을 집필한 흥행메이커 김순옥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참여해 한층 진화한 복수극을 완성한다. 이지아, 이상윤, 장희진, 박기웅, 봉태규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시너지 역시 차원이 다른 복수극을 기대케 한다. 홍태라(이지아 분)의 핏빛 복수를 알리는 티저 영상과 포스터가 화제를 불러모은 가운데, 이날 공개된 ‘귀 크랙’ 포스터 역시 호기

‘트로트계 샤라포바’ 별사랑, 여신 포스 장착 ‘화밤’ 비하인드 컷 공개! ‘넘사’ 비율+러블리 미소!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도경 기자 | 가수 별사랑이 흥 폭발 무대로 화요일 밤을 짜릿하게 수놓았다. 별사랑은 지난달 31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에 출연했다. 이날 별사랑은 ‘미스터트롯2’ 서건후와 대결을 펼쳤고, 함중아의 ‘내게도 사랑이’를 선곡했다. 특유의 독보적인 음색과 흔들림 없는 보컬 실력은 물론, 통통 튀는 안무가 돋보이는 노련한 무대로 흥을 끌어올렸다. 특히 별사랑은 ‘화밤’ 멤버들의 코러스와 응원에 힘입어 완벽한 하모니와 특급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별사랑은 자신의 SNS를 통해 비하인드 컷을 공개, 초미니 스커트 패션으로 쭉 뻗은 각선미와 우월한 비율을 과시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사진 촬영에 열중한 은가은 앞 장난기 가득하면서도 러블리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등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지난 2017년 첫 싱글 ‘눈물꽃’으로 데뷔한 별사랑은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2’에서 최종 6위를 차지하며 두각을 드러냈다. ‘오빠 짱이야’, ‘놀아나보세’ 등으로 수많은 트로트 팬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한편 별사랑은 각종 무

新 예능 ‘신병캠프’ 장동민 X 최영재 X 신병즈, ‘군기 바짝’ 메인 포스터 공개!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도경 기자 | 장삐쭈 원작 화제 드라마 ‘신병’의 예능 스핀오프인 ENA ‘신병캠프’가 메인 포스터를 공개, 지옥의 신병훈련소로 시청자를 초대한다. 오는 2월 6일(월) 저녁 8시 30분에 첫 방송 예정인 ENA 신 예능 ‘신병캠프’(연출 민진기 남예은)는 누적 조회수 2억 5천만 뷰에 달하는 메가 히트 웹 애니메이션인 장삐쭈의 ‘신병’을 원작으로 한 화제의 드라마 ‘신병’의 예능 스핀오프이자 대한민국을 강타했던 레전드 군대 콘텐츠의 세계관을 통합하는 군예능 대통합 프로젝트. 드라마 ‘신병’을 연출한 민진기 감독과 ‘신병즈’ 차영남-이충구-김민호-이정현-남태우-전승훈-이상진-김현규가 다시 뭉쳤고, 장동민과 최영재가 MC로 가세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계급장을 떼고 훈련소에 재입소한 ‘신병즈’는 ‘푸른거탑’, ‘가짜사나이’, ‘강철부대’ 등 군대 예능의 아이콘들과 맞대결을 벌이며 흥미진진한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신병캠프' 측이 공개한 메인 포스터에는 군기가 바짝 들어간 출연자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흥미를 치솟게 만든다. 먼저 '신병캠프'에서 중대장으로서 '신병즈'를 이끌어갈 장동민은 포스터 정중앙

문화체육관광부,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 ‘2022 항저우 아시아장애인경기대회’ 향한 훈련 돌입

문체부 제2차관, ‘2023 장애인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에서 선수단 격려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도경 기자 |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이 ‘2022 항저우 아시아장애인경기대회(’23. 10. 22.~10. 28.)’를 향한 훈련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이를 위한 ‘2023년 장애인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이 2월 1일(수) 오후 2시, 이천 장애인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 조용만 제2차관은 행사에 참석해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와 지도자들을 격려한다. 이번 행사에는 동·하계 선수와 경기 임원 100여 명을 비롯해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홍익표 위원장, 대한장애인체육회 정진완 회장, 경기단체 임직원 등 200여 명이 함께한다. 정진완 회장의 개식사를 시작으로 조용만 차관의 격려사, 휠체어 펜싱 권효경 선수와 배드민턴 유수영 선수의 국가대표 선수 다짐, 축하 공연 등이 진행된다. 이날 조용만 차관은 현장에서 시각 장애인 스포츠 중 하나인 골볼을 체험하며 선수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문체부는 올해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단의 사기를 진작하기 위해 선수 수당(기존 하루 7만 원 → 8만 원)과 촌외 훈련 숙박비(기존 하루 4만 원 → 6만 원)를 현실화하고 국가대표 지도자 월급제를 정착(12개월 월급제에 따른 예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