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2020년 진폐의증환자 문화생활비 지원
상태바
삼척시, 2020년 진폐의증환자 문화생활비 지원
  • 이종덕
  • 승인 2020.02.10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척시청
[미디어라이프(medialife)] 삼척시가 석탄산업역군으로 열악한 채탄환경에서 진폐증을 얻어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진폐재해자들의 복지수준 향상을 위해 ‘2020년 진폐의증환자 문화생활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강원도비축무연탄관리기금 1억 3,200만원을 투입해 선정대상자 1인당 월 10만원을 분기별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급대상은 2020.1.1. 이후 관내에 주민등록 및 사실상 거주가 확인되는 진폐의증환자로 등록된 자이며 2020년 내 전·출입자는 거주기간에 해당하는 날로 일할 계산 지급된다.

다만 ‘산업재해보상법’에 의한 진폐보상연금 수급자 및 진폐요양환자는 지급에서 제외된다.

희망자는 오는 2월 14일까지 신청서와 주민등록등본 등의 구비서류를 지참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본인이 직접 방문하거나, 부득이한 경우에는 배우자 및 부양 의무자 등 위임받은 자가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