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첫 장애 인지 정책 본격 ‘시동’
상태바
전국 첫 장애 인지 정책 본격 ‘시동’
  • 이종덕
  • 승인 2020.01.16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시 장애인복지위원회 16일 발대식…장애 인지적 정책 수립 본격화
▲ 춘천시
[미디어라이프(medialife)] 전국 최초로 장애 인지적 정책 수립에 나선 춘천시정부가 장애인복지위원회를 구성했다.

장애인복지위원회 구성에 따라 장애인을 위한 정책 추진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정부는 16일 오후 2시 시청 민방위교육장에서 춘천시 장애인 복지위원회 발대식을 한다.

장애인 10명과 비장애인 10명 등 총 23명으로 구성된 장애인 복지위원회는 앞으로 장애인이 가장 살만한 착한 도시 구현을 위한 중요한 역할을 맡는다.

먼저 장애 인지적 정책 수립을 위한 자문을 하고 장애인 관련 사업에 참여한다.

또 모든 시민 참여 행사와 교육, 사업, 홍보 등을 장애인 당사자 입장에서 검토하고 검수한다.

이는 장애인에 대한 차별 요인을 사전에 협의·점검해 사회적 약자를 예우하는 착한 도시 구현을 위한 시정철학을 반영하고자 하는 취지다.

시정부 관계자는 “앞으로 시정부의 장애인 복지정책을 위해 위원회의 기능을 적극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