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고랭지밭 흙탕물저감 토지매수 수계기금 1,970억원 확보 성과
상태바
강원도, 고랭지밭 흙탕물저감 토지매수 수계기금 1,970억원 확보 성과
  • 이종덕
  • 승인 2019.12.30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양유실이 심한 도로변, 소하천 인접 등 2021년부터 연간 50~100억원 토지매수
▲ 강원도
[미디어라이프(medialife)] 강원도는 고랭지밭 흙탕물 저감을 위한 “토지매수 및 완충식생대 조성” 사업이 한강수계기금 지원 사업으로 선정되어 1,970억원의 한강수계관리기금을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토지매수는 매년 강우 때마다 발생하는 흙탕물을 저감하고자 하천변, 도로변 등 토지를 매입해, 관목류, 다년생 초본류 등 완충식생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21년부터 연간 50~100억원의 토지매수를 추진한다.

기존 추진한 침사지 설치 등 굵은 입자 저감에는 효과가 큰 반면, 총인과 콜로이드성 물질 저감효과는 낮아 강우가 심할 경우 매년 고랭지밭 흙탕물 발생이 지속되어 이를 위해 원천적인 발생원 관리를 위한 토지매수 방안을 마련, 한강수계 4개 시도와 환경부를 수차례 방문해 토지매수 필요성과 사업효과 등을 적극적 설명한 결과, 현재 한강수계법상 토지매수 대상을 수변구역과 팔당특별대책지역에서 고랭지밭 까지 확대하는 성과를 도출한 것이다.

강원도는 앞으로 “토지매수 및 완충식생대 조성”을 통해 고랭지밭 흙탕물발생 저감 등 근본적인 수질오염을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