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군과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간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인제군과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간 업무협약 체결
  • 이종덕
  • 승인 2019.12.0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지정문화재 한계산성 일원 공동 보존·관리
▲ 인제군
[미디어라이프(medialife)] 인제군과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5일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회의실에서 설악산 국립공원 한계지구에 위치한 국가지정문화재 한계산성과 주변 국립공원 자원을 공동으로 보존·관리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제 한계산성’은 강원도 인제군 북면 한계리 설악산 국립공원과 천연보호구역과 연접해 위치한 유적으로 안산을 중심으로 동남쪽과 서남쪽으로 흘러내린 자연적인 암벽지대를 활용해 부분적으로 성벽을 구축한 대표적인 중세시기 산성으로 알려져 있다.

한계산성은 문화재청에서 지난 10월 21일 ‘인제 한계산성’이 고려시대 대몽항전 승전지로서 가지고 있는 역사성과 문화재적 가치를 고려해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53호로 지정했으며 이 지역 일대는 멸종위기식물 서식지가 분포되어 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될 만큼 설악산 국립공원 중에서도 특별히 보존 가치가 있는 지역이다.

이에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와 국가지정문화재 관리단체인 인제군은 행정적·법률적으로 성격을 달리하지만 동일한 용도지역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서 보존관리 시설을 효율적으로 투자하고 합리적으로 이용하기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