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성남시 육아종합지원센터 시청공원으로 신축·이전 14일 개관

URL복사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종인 기자 | 성남시는 중원구 여수동 시청공원 입구에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새로 지어 10월 14일 문을 열었다.


개관식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은수미 성남시장, 어린이집 연합회 관계자 등 9명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신축한 육아종합지원센터는 최근 2년간 사업비 153억원이 투입돼 1960㎡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2496㎡ 규모로 지어졌다.


센터에는 대규모 공연장, 아이사랑놀이터, 부모 쉼터, 요리활동실, 다함께돌봄센터, 놀이치료실, 상담실, 장난감도서관 등이 들어섰다.


기존에 수정구 복정동에 있던 육아종합지원센터가 이곳으로 이전해 지역 내 553곳 어린이집 지원, 가정 양육지원, 놀이 코칭, 아동학대예방 프로그램 운영, 시간제 보육 등의 업무를 한다.


성남시청 9층에 있던 아이사랑놀이터 1·2·3호도 이곳으로 옮겨와 1~2층과 4층에 재배치됐다.


센터의 아이사랑놀이터는 성남시청 공원 내 ‘모두의 정원’과 울타리 없이 연결된 것이 특징이다.


전국 최초로 실내외를 넘나드는 아이사랑놀이터로 운영돼 실내·외 자연신체놀이, 실내 물놀이 등 차별화된 놀이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성남시 아동보육과 관계자는 “육아와 관련된 시설들이 한곳에 모여 시민에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면서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 아이가 행복한 성남, 보육 교직원의 성장을 지원하는 성남이 되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