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어린이집 10일부터 정상운영 결정, 유치원 개학연기 권고기간 종료
상태바
고양시 어린이집 10일부터 정상운영 결정, 유치원 개학연기 권고기간 종료
  • 이보현
  • 승인 2020.02.07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고양시 3번 확진자의 접촉자 관리해제 예정
▲ 고양시청
[미디어라이프(medialife)] 경기도 고양시는 7일 지난 3일부터 오는 9일까지 휴원하기로 했던 관내 769개소 모든 어린이집을 오는 10일부터 다시 정상운영하기로 결정했다.

고양교육지원청 역시 개학연기 권고기간이 종료됨에 따라, 앞으로 각 유치원 휴업은 주변 여건 및 상황에 맞춰 교육부 지침에 의해 자율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일 이재준 고양시장 · 교육 관계자 · 어린이집 및 유치원 연합회 · 의학 전문가들이 모여 머리를 맞댄 끝에, 3일부터 9일까지 관내 어린이집은 휴원을, 유치원은 개학 연기를 권고한 바 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과 관련해 질병에 취약한 어린이 · 청소년의 보호와 지역 내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보다 엄격한 수준의 안전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내린 결정이었다.

하지만 다가오는 2월 8일 고양시 발생 확진자의 접촉자에 대한 관리가 해제된다는 점, 지난 1월 26일 고양시 내 3번 확진자 1명이 발생한 이후, 더 이상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는 점, 타 지역 확진자 중 고양시로의 추가 이동 흔적이 발생하지 않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고양시는 신중하게 관내 769개소 모든 어린이집 운영을 재개하기로 했다.

고양시 거주자의 확진자 추가 발생이나 타 지역 확진자의 고양시 이동 등 위협이 될 만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교육 관계자 · 어린이집 및 유치원 연합회 · 의학 전문가 등과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지속적이고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나갈 방침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어린이집 정상운영 전에 철저한 소독을 실시하고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어린이와 청소년이 생활할 수 있도록 방역대책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히고 “만약 지역상황 변화 시 피해상황에 맞는 대책을 단계적으로 마련해, 학부모 · 어린이집 · 아동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응방향을 전환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