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공동주택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 실시
상태바
양평군, 공동주택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 실시
  • 이보현
  • 승인 2020.01.20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말까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 지정·운영
▲ 양평군
[미디어라이프(medialife)] 양평군은 이달부터 2월말까지 관내 공동주택 거주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일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동주택의 경우 관리비 내에 각종 공과금등이 포함돼 기존 발굴시스템에서 연체정보를 파악하기 어려워 위기가구의 사각지대로 상존하고 있다.

관내 아파트 관리사무소와 협조해 읍면 인적안전망과 함께 복지위기가구 발굴 및 홍보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발굴된 대상자는 필요에 따라 긴급복지지원과 맞춤형급여등 공적지원과 민간관련 자원연계 지원 및 통합사례관리 선정 등 맞춤형복지서비스를 받게된다.

양평군 담당자는 “2020년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연계해 읍면 찾아가는 복지팀을 중심으로 일제조사를 강화 예정이다”며 “읍면 인적안전망을 활용한 위기가구 지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군민이 행복하고 안전한 양평군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