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면-개군면 상생발전을 위한 자매결연 체결
상태바
대신면-개군면 상생발전을 위한 자매결연 체결
  • 이종덕
  • 승인 2019.11.11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6년 만에 다시 하나 된 대신면과 개군면
▲ 여주시
[미디어라이프(medialife)] 여주시 대신면과 양평군 개군면은 지난 9일 양평군 개군면 레포츠공원에서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 행사에는 대신면장을 비롯해 여주시의원 등 각 기관단체장 등 15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대신면과 양평군은 접경지역을 맞대고 있어 그동안의 주민교류가 잦은 지역으로 특히 개군면은 1914년 행정구역 개편당시에는 여주군에 속해있었으나, 1963년 행정구역 개편으로 여주군에서 양평군으로 이관됐다.

이날 행사를 통해 대신면과 개군면은 56년 만에 손을 맞잡고 하나되어 주민편의증진도모 및 상생발전방안 모색에 뜻을 함께 하게 됐다.

면 관계자는 이번 자매결연 협약을 기반으로 행정·문화·예술 등 각 분야에서 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역발전 및 도모할 뿐만 아니라 국도37호선 확포장 사업 조속추진을 위한 합동대응 등 현안문제에 대해서도 대응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손기성 대신면장은 “대신면과 개군면의 무궁한 발전과 자매결연 관계의 지속적인 증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