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양주시 광적면 청소년지도위원회, 청소년을 위한 장학금 전달

URL복사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정호복 기자 | 양주시 광적면은 11일 광적면 청소년지도위원회(위원장 한태호)에서 학업성적이 우수한 관내 모범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청소년지도위원회는 위원회에서 직접 발굴한 조양중학교 3명과 도담학교 1명 등 4명의 모범 청소년에게 각각 30만원 씩 총 120만원의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했다.


한태호 위원장은 “올해는 온라인 수업으로 진행되는 경우가 많아 학업에 열중하기 힘든 상황에서도 꿈을 향해 달려가는 모습이 대견하다”며 “앞으로도 자신의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청소년들을 응원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권순용 광적면장은 “청소년지도위원회의 따뜻한 마음을 담은 장학금을 전달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다”며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이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고 꿈을 펼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