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포 연운사-자비나눔공동체 희망드림, 드림스타트 아동에게 ‘추석 행복 꾸러미’ 전달

URL복사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정호복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연운사와 자비나눔공동체 ‘희망드림’이 어려운 아이들에게 전달할 ‘추석 행복 꾸러미’를 15일 김포복지재단에 기탁했다.


스님과 신도들이 마련하고 포장한 추석 행복 꾸러미에는 쌀, 간편 조리식품, 방역 마스크 등 생필품이 담겼으며 김포시에서 운영하는 드림스타트를 통해 1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연운사 주지 원명스님은 “코로나로 모두 어렵지만 어린이와 소외 이웃은 더 어려운 법”이라면서 “가족도 멀리해야 하는 시기이지만 이 위기를 잘 극복하리라 믿는다. 행복 꾸러미를 마련해주신 신도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코로나로 1년 6개월간 시민 여러분들께서 많은 고생을 하고 계신다. 다행히 시민들께서 방역 수칙을 잘 지켜주셔서 아직까지 잘 극복하고 있다”면서 “원명스님과 신도 여러분들께서 시민과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희망의 메시지를 주셔서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연운사의 자비나눔공동체 희망드림은 매주 지역의 어르신들에게 밑반찬을 전달하는 등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하는 지역 공헌 활동을 활발하게 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