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인시, “추석 연휴에도 경전철 안심하고 이용하세요”

URL복사

용인시, 추석 연휴 대비 15개 역사·차량기지 등 특별 안전 점검

 

미디어라이프 중부신문 이종인 기자 | 용인시는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경전철 15개 역사와 차량기지에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추석 연휴 기간 중 이용객이 늘어나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미리 예방하기 위해서다.


이날 시 관계자 4명은 도 관계자 2명과 함께 각 역사 내 주요 설비 현황, 시설물 안전관리 사항, 비상연락체계 구축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살폈다.


이와 함께 각 역사에 비치한 스마트 체온측정기, 에스컬레이터 핸드레일 살균기 등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한 방역관리도 점검했다.


일부 조명이 깜빡이는 문제 등 바로 수리할 수 있는 부분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했다.


이에 앞서 지난 13일과 14일에는 시 자체적으로 직원 근무실태 및 시설물 관리 상태 등을 점검했다.


시 관계자는 “매일 차량 내부를 소독하는 등 누구나 안심하고 경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세심히 살피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경전철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